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손바닥에서 자라는 따개비?

Hot Issue

by QCOINER 2019. 6. 11. 00:26

본문

요트를 즐기고 있는 크리스씨!

요트를 정비하던 중, 손바닥에서 통증을 느낍니다.

통증이 심해서 주먹을 쥘수 없는 지경입니다.

소금을 푼 뜨러운 물에 손을 담가도 보지만 소용이 없습니다.

의사는 중지에 염증이 생겼다고 판단합니다.

그리곤, 항생제를 주사해줍니다.

하지만, 차도는 없고, 오히려 손바닥에 이상한개 나타납니다.

결국 고통때문에 심야에 응급실에 와서 모르핀을 주사합니다.

의사는 박테리아 감염으로 인한 염증으로 판단, 더 강한 항생제를 처방합니다.

하지만 효과가 없고 심지어
손바닥에 손톱같은게 나타납니다.
정확한 진단을 위해 손바작에 새로 생긴것의 샘플을 채취 합니다.
그리고, 샘플을 분석한 결과

믿을수 없게도 손바닥에 생긴것의 정체는 따개비입니다.

손 바닥 내부에서 따개비가 자라서 뚫고 나온것입니다.

따개비가 힘줄과 신경에 너무 가까워서 힘든 수술이었지만, 수술은 성공합니다.

흔적

예전에 양동이에 붙은 따개비를 제거하려다가 따개비에 상처가 난 적이 있는데

그 때 감염된게 아닐까~ 라고 크리스씨는 생각한다고 합니다.

이후 설명으로는 우리 몸의 체액은 희석한 바닷물과 유사하기 때문에 자라날 수 있었던게 아닐까

따개비가 자라는것도 고통이지만 따개비로 인해 2차 감염이 발생하는것도 문제입니다.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